기사제목 아산시, 조기 추경 편성‥1조 3998억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아산시, 조기 추경 편성‥1조 3998억원

지역경제활성화 위해 3,091억원 증액 편성
기사입력 2019.03.29 11: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산신문] 아산시가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본예산보다 3,091억원이 증가한 1조 3,998억원을 편성해 아산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경기침체와 고용감소 우려에 대응하기 위한 정부의 재정지출 확장에 동참하고 지역의 균형발전 및 경제 활성화의 재정운용 방향에 따라 신속하게 추진하는 것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 SOC사업, 주민숙원사업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사업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아울러 본예산 편성기조에 따라 단순 소모성 행사경비, 민간보조사업, 민간위탁금 등에서 적극 절감한 예산을 시민에게 직접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사업예산으로 편성했다.
 
세입에서 지방세 세입은 3,345억원으로 기정예산보다 350억원이 늘었지만 2018년도 결산액 3,869억원 대비 524억원이 줄어들어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으나 중앙에서 배분된 지방교부세 606억이 증가해 감소된 지방세 규모를 대체했다.
 
시는 적극적인 재정지출 확대를 위해 지방채 185억원을 추가 발행하는 등 예산규모는 전체 3,091억원이 증가됐으며 일반회계는 2,132억원이 늘어난 1조 1,406억원, 특별회계는 959억원이 늘어난 2,592억원으로 편성했다.
 
일반회계 기능별 세출분야는 문화 및 관광 250억원, 환경보호 299억원, 사회복지 333억원, 농림해양수산 132억원, 수송 및 교통 277억원, 국토 및 지역개발 255억원 등의 규모로 증액했다.

주요사업을 살펴보면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온천대로(풍기동~남동) 6차로 확포장공사 30억원, 배방지역 주차타워 조성 30억원을 반영했고,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정비에 권곡문화공원 토지매입비 80억원, 배방 장항선 폐철길 활용사업 토지매입비 15억원을 편성했다.
 
시민 건강증진과 여가활동의 기반시설 구축에 배방체육관 건립 45억원, 어린이청소년도서관 조성 43억원, 둔포국민체육센터 건립 10억원을 반영했고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온양2촉진구역(싸전지구) 도시개발사업 50억원, 아산형 푸드플랜 실행에 먹거리통합지원센터 설치 20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미세먼지 대책으로 미세먼지 차단막 설치 등 3억원, 경제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자동차 부품기업과 저신용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3억원 등을 반영했다.
 
한편, 2019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은 제211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기간 중 심의를 거쳐 오는 4월 16일 확정될 예정이다.
 
<저작권자ⓒ아산신문 & assinmu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5471
 
 
 
 
 
     주소 : 충남 아산시 시민로 457번길 18. 3층 l 등록번호 : 충남,아00307(인터넷) / 충남,다01368(주간) l 등록일 : 2017. 07. 27         
           발행인·편집인 : 김명일 ㅣ 편집국장 : 박승철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자
               대표전화 : 1588-4895 l 기사제보 : 041-534-1211 이메일 : asan.1@daum.net      
    
                            Copyright ⓒ 2017 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아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