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순천향대, 창업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및 ‘동문 투자펀드’ 전달식 가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순천향대, 창업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및 ‘동문 투자펀드’ 전달식 가져

16일, 총동문회와 공동 투자펀드 1억5백만원 조성
기사입력 2020.01.20 10: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20-1-16[순천향대 보도사진] 업무협약 및 동문투자펀드 전달식.jpg
 
[아산신문] 순천향대(총장 서교일)는 지난 16일, 교내 대학본관 회의실에서 창업지원단 주관으로 총동문회(회장 황대연)와 대학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및 ‘동문 투자펀드’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서창수 산학협력부총장, 김승섭 창업지원단 부단장 등 대학 관계자와 황대연 총동문회장, 이한종 · 한만덕 총동문회부회장, 정낙초 총동문회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학생창업, 교수창업, 일반인 창업 등 학내, 동문, 지역의 우수 창업 인재 발굴, 육성 ▲이를 위한 창업 인프라 조성 및 창업 분위기 확산 ▲동문펀드 조성 ▲순천향대 초기창업패키지 사업 추진지원과 기타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해 필요한 사항을 추진하게 된다.

또, 이를 구체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첫 사업으로 일억원의 순천향 동문투자펀드가 전달됐다.

특히, 동문펀드는 대학 내 교수창업자, 학생창업자, 동문 창업자 중 유망 스타트업의 안정적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조성되는 가운데, 안정적인 스타트업 발굴 및 지원과 투자 규모의 확대를 모색하기 위해 외부 전문 VC 운용 펀드에 참여하게 된다.

동문펀드는 9천5백만원과 산학협력단 투자펀드 1억5백만원이 합쳐져 창업투자조합에 참여하고 향후, 투자금 회수 시 이익 발생할 경우 이익금의 50%가 대학발전기금으로 귀속된다.

서창수 산학협력부총장은 “대학이 출자하여 민간벤처캐피탈과 펀드를 만든 사례가 많지 않다”며 “대학이 이런 펀드를 만들었다는 것은 창업과 기술 사업화를 통해 본격적으로 지원을 하고 수익을 창출하겠다는 획기적인 조치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펀드는 대학의 돈으로 지원 한 것이 아니라, 동문들이 관여했다 점에서 대학 동문과 민간의 전문성, 학교의 지식 자산이 함께 뭉쳐 창업된 기업을 같이 키워내겠다는 동문의식의 발현이라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서 부총장은 미국의 사례를 예로 들면서 “미국의 경우 학생들이 창업한 기업을 동문들이 키우고, 상생, 선순환 되는 구조가 만들어진다는 강점을 갖고 있다.”며 “대학에서 동문펀드를 만들었다는 것은 기존 대학의 기능이 연구, 봉사, 지식 창출, 교육이 주를 이루고 있지만, 기존의 틀을 깼다는 점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아산신문 & assinmu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0261
 
 
 
 
 
     주소 : 충남 아산시 모종남로 42번길 11(모종동) l 등록번호 : 충남,아00307(인터넷) / 충남,다01368(주간) l 등록일 : 2017. 07. 27         
           발행인·편집인 : 김명일 ㅣ 편집국장 : 박승철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자
               대표전화 : 1588-4895 l 기사제보 : 041-534-1211 이메일 : asan.1@daum.net      
    
                            Copyright ⓒ 2017 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아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